통합검색
페이지 준비중입니다.
보도자료
  • Home
  • 참여알림
  • 보도자료
인천 중구, 김준수·두번째달·채수현의 ‘현대국악’
  • 2022-07-07
  • 1085

인천 중구, 김준수·두번째달·채수현의 현대국악


평창올림픽 폐막식두번째달X김준수X채수현이 만드는 새로운 세상



인천 중구문화회관은 오는 618()에는 공연 두번째달X김준수X채수현을 개최한다

2018 평창올림픽 폐막식에 올라 전 세계에 우리 소리의 아름다움을 전한 크로스오버 밴드 두번째달과 국립창극단의 주역이자 명실상부 국악계의 아이돌 김준수,

그리고 경기12잡가 완창의 정통 소리꾼 채수현이 만나 현대의 민요를 들려준다.

 

국내 최초로 에스닉 퓨전 음악을 선보인 밴드 두번째달은 드라마 <아일랜드> 주제곡을 시작으로 영화음악과 광고, 드라마,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며 

색다른 사운드와 대중성을 모두 선보이고 있다. 2016년부터 시작한 국악프로젝트 중 김준수와 함께 발매한 앨범 <판소리 춘향가>로 제14회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크로스오버 음반상을 수상한 바 있다.

 

국립창극단 최연소 입단의 김준수는 현재까지 주역으로 활약하고 있으며 2021<KBS국악대상>에서 대상과 판소리상을 수상하며 다시 한번 실력을 입증하고

JTBC <풍류대장 ? 힙한 소리꾼들의 전쟁>에서 준우승을 차지하여 대중에게 국악계의 아이돌로 사랑받고 있다.

 

45회 전주대사습놀이 민요부분 장원에 오른 소리꾼 채수현은 국가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이수자로 현재 국립국악원 민속안단의 단원으로 활동하며 입지를 

다지고 있다. 특유의 힘 있고 단단한 소리와 무대에서의 탁월한 구현력으로 호평받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두번째달과 김준수는 적성가, 사랑가, 어사출두 등 판소리 춘향가를, 두번째달과 채수현은 매화타령, 몽금포타령 등 민요를 현대적 감성으로 각각 풀어낸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두번째달, 김준수와 채수현이 모두 함께 등장하여 신나는 무대로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중구문화회관은 코로나19로 인한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됨에 따라 5월부터 정부의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객석을 100% 운영하고 있으며

더 나은 공연장 안전을 위해 7~8월은 정기점검을 갖고 9월부터 재개한다.

 

공연예매는 엔티켓(www.enticket.com)과 인터파크티켓(www.interpark.com)을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인천중구문화재단 공연전시팀(032-886-9045)으로 

문의하면 된다.